▒▒ 부경대학교 발전기금 ▒▒
대학발전기금 pukyong national university
후원의집 후원동문기업 1인1구좌갖기운동
부경투데이 자유게시판  
HOME > 행사소식
제목 3000만원 기부한 선배의 마음
일자 2019-04-30 오후 4:25:20 등록자 관리자 조회 122









△ 옥치남 동문. ⓒ사진 이성재(홍보팀)
㈜오름엔지니어링 옥치남 대표(72)가 20일 모교인 부경대학교에 발전기금 3000만 원을 기부했다. 부경대 토목공학과 66학번인 옥치남 대표는 이날 오후 대학본부 3층 총장실을 찾아 후배 장학금과 학교 발전을 위해 써 달라며 김영섭 총장에게 3000만원을 전달했다.

옥 대표는 이날 “가난한 거제도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부산에서 대학을 나오고 회사도 차려 지금 이렇게 번듯하게 살고 있는 건 다 학교와 사회의 은덕을 받았기에 가능했다.”면서, “그 덕을 평생 갚아나간다는 마음으로 모교에 기부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대학을 다닐 때 공부를 곧잘 하고 가정형편이 어려워 학교를 다니는 내내 장학금을 받으며 공부할 수 있었다.”면서, “이렇게 많은 도움을 받았으니 나중에 조금이라도 갚아야겠다고 당시 생각했다.”고 밝혔다.

부경대 제6대 총동창회장을 지낸 옥 대표는 이미 지난 2008년부터 2012년까지 네 번에 걸쳐 발전기금 2,240만원을 모교에 기부한 바 있다. 그는 또 모교 토목공학과의 동문회 이사장을 맡아 학과 후배들을 돕기 위해서도 뛰고 있다.

그는 “매달 받는 국민연금을 조금씩 떼어 10년에 걸쳐 모은 이 발전기금이 아르바이트를 하며 공부하는 형편이 어려운 후배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면 좋겠다.”면서, “이렇게 도움을 받은 학생들이 또 사회에 나가 성공해 후배들을 도와주는 선순환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경투데이>


△ 옥치남 대표(왼쪽)와 김영섭 총장이 발전기금 전달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Grace and virtue received from school and society, I will pay for my life."
PKNU alumni, Ock Chi-nam, donated 30 million won to the development fund.

Alumni, Ock Chi-nam(72yrs old) who is a chairman of Orum Engineering Co., Ltd. donated 30 million won as a development fund to his alma mater, Pukyong National University.

Ock Chi-nam, who graduated department of Civil Engineering at Pukyong National University (class of 1966), went to the headquarters of the 3rd floor of the college headquarters on this afternoon and sent 30 million won to Kim Young-seup, and asked him to spend his scholarship for the juniors and the school development.

"I was born as a son of a poor farmer in Geoje, I graduated the university in Busan, then I established my own company, and now I am living a life that others envy. I think it was possible because of the virtues that I received from the school and society.

"When I was a college student, I was able to study very well and I was able to study with school scholarship all the way through my school because of the home situation.", he said. "I thought I should pay a little afterwards because I got so much help."

Mr.Ock, who served the head of the 6th Pukyong National University’s graduates’ association, has donated 22.4 million won of development funds to his alma mater four times from 2008 to 2012. He also serves as the chairman of the alumni association of the Department of Civil Engineering and is also in charge of helping his juniors.

"I hope this development fund will help a little bit of juniors who are not able to study with a part-time job.", he said. "I wish the students who have been helped in this way will succeed in society and become successful circles to help their juniors." <Pukyong Today>

     
발전기금 1천만 원 기부